실시간뉴스
관악구, 공적 마스크 판매 약국 34곳에 인력 지원
기사입력 2020.03.17 11:42 | 최종수정 2020.03.17 11:42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지난 11일부터 지역내 공적 마스크 판매 약국에 보조 인력을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9일부터 출생연도 끝자리에 따라 요일별로 마스크 구매가 가능한 마스크 5부제시행으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적 마스크 판매 약국을 지원, 시민들의 마스크 구매 불편을 해소하기 위함이다.

 

  지난 10일 동별 공적마스크 판매 약국에 방문 및 유선통화를 통해 지원근무 요청여부 및 시간 등 수요조사를 실시, 이 중 지원을 요청한 34개 약국에 인력 배치·운영 했다.

 

  배치된 인력은 구매자의 신분정보를 이용해 중복구매 여부를 확인하거나 구매이력의 등록, 구매 대기 번호표 배부 등 판매 보조역할을 맡는다.

 

  근무 시간은 약국에 따라 자율적으로 근무시간을 조정하되 1일 최대 3시간까지 지원, 오는 23일까지 일하게 된다.

 

  박준희 구청장은 인력지원을 통해 일손이 부족한 공적마스크 판매 약국을 돕고 마스크 5부제 시행으로 인한 혼선을 막아 구민들의 불편이 조금이나마 해소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지아이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 (nsdtopnews@nsdtopnews.kr)
ⓒ 지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아이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지역 실시간 동영상
법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 정..
법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 정..
문 대통령 2020년도 예산안 시정연..
문 대통령 2020년도 예산안 시정연..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