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코로나19,6일 총1만284명 확진·사망186명·완치6천598명
46일만에 하루 50명 아래로 확진자수 떨어져
기사입력 2020.04.06 13:55 | 최종수정 2020.04.06 13:55

지난

 지난 3월 19일 오전 대구의료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시민이 진료를 받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6일 신규 확진자 숫자가 46일 만에 50명 아래로 떨어져 확진자는 총 1284명으로 집계됐다. 해외 유입과 수도권 집단감염 사례가 계속 확인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47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또한 사망 186·완치 6598명이라고 발표했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50명 이하로 떨어진 것은 방대본 발표 기준으로 220일 이후 46일만이다. 하지만 방대본이 지금까지 환자 통계 기준 시간을 세 차례에 걸쳐 변경해 정확한 비교는 어렵다.

 

신규 확진자는 21831번 확진자 발생 후 신천지대구교회 '슈퍼전파' 사건이 본격화되면서 하루 수백명씩 발생하다 최근에는 100명 안팎을 유지해왔다.

주말이라 검사 건수가 줄어든 것도 신규 확진자 수 감소의 원인으로 꼽힌다. 평일인 3일에는 11759건을 검사했으나 일요일인 5일에는 검사가 5571건 진행된 것으로 집계됐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오늘 처음으로 신규 확진자가 50명 이하로 줄었으나 주말에 진단검사가 줄어든 영향이 크기 때문에 이 수치만으로 증감 추세를 판단하기는 어렵다""지난 3주간 월요일에 최저 확진자를 기록하고 이후 확진자가 증가하는 추이를 보였기 때문에 이번 주 상황을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지아이뉴스 김변호기자 (stopnews@hanmail.net)
ⓒ 지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아이뉴스 김변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지역 실시간 동영상
법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 정..
법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 정..
문 대통령 2020년도 예산안 시정연..
문 대통령 2020년도 예산안 시정연..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