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산림청, “설” 명절 임도를 이용하면 성묫길이 편안합니다!
- 오는 2.8일까지 산림 내 임도 시설 한시적 개방
기사입력 2020.01.23 01:32 | 최종수정 2020.01.23 01:32

임도

 임도 모습

산림청(청장 박종호)을 맞아 산림 내에 시설한 임도를 한시적으로 개방하여 편안한 성묘를 돕는다고 22일 밝혔다.

 

임도 개방은 설 명절 연휴를 포함하여 28일까지이며, 각 지역의 실정에 맞게 시장군수구청장과 국유림관리소장이 탄력적으로 운영한다.

 

다만, 적설결빙 구간, 산림보호구역과 일반 차량의 통행이 어려운 구간은 개방하지 않으므로 지자체 산림 관련 부서 또는 국유림관리소로 사전 확인이 필요하다.

 

또한, 개방된 임도를 이용할 때에도 결빙으로 위험할 수 있으니 통행 시 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특히, 성묘를 마치고 상자와 비닐 등 제수용 부산물을 산속에서 태우는 행동은 큰 산불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절대 금지해야 한다.




지아이뉴스 임성하기자 (ginews@paran.com)
ⓒ 지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아이뉴스 임성하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지역 실시간 동영상
법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 정..
법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 정..
문 대통령 2020년도 예산안 시정연..
문 대통령 2020년도 예산안 시정연..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